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신입 복지사인데 사회복지 떠날까 진지하게 고민중입니다 (긴글 주의)

자존감도 다 떨어지고 ..제가문젠걸까요?
.
.

계약직으로만 일한 1호봉 신입복지사입니다.
우선 저는 어린시절에 가정폭력이랑 가난때문에 지역아동센터에서 보낸시간이 더 많았습니다. 자연스럽게 복지사선생님들의 영향으로 사회복지에 관심이 갔고
제가 받은 것들을 어른이 되서 꼭 돌려주겠다는 마음 하나로
마음다잡고 공부 열심히해서 입결높은 알아주는 지방 4년제 사복전공했습니다. 대학다니는 내내 장학금때문에 공부하면서 알바뛰면서 학생회하면서도 종복에 봉사 정말 꾸준히 나갔습니다. 이론이랑 현장은 이원화될 수 없기때문에 실무경험쌓고싶었거든요.

아무래도 공부좀 한다는 친구들이다보니까 현장으로 나가는 사람들은 거의없고 공무원이나 공단, ngo에 취업하더라구요. 그래도 초심잃지않고 현장에서 일선 사회복지사로 일하고 싶어서 열심히 지원서 넣고 면접다니고 하고있는 중입니다.

서류는 99프로로 다 뚫는데 면접에서 다 떨어지네요.
담당업무나 복지관의 사업이나 비전을 공부하기위해서 홈페이지를 외울만큼많이 보다보니 누가어떤 일을하고 계약직으로 누가 근무했고 실습생은 누구였는지 대충 다 감이오더라구요ㅎ 그리고 거의 150프로로 그사람들이 붙습니다. 지역을 떠나서 멀리 이사오다 보니까 지역 내의 네임드 학군과 종복에서 꾸준히 봉사했었던 메리트가 다 사라지더라구요.. 봉사했던 곳에서 쌤들이 꼭 우리 재단 복지관들어오라고..이렇게 꾸준히 진심으로 대상자들 챙기는 봉사자 처음이라고 엄청그랬는데.. 쌤들 생각나서 눈물날거같네요


물론 많은 시간을 그 기관에서 함께보낸 자원봉사자와 실습생들이 신뢰가 가겠죠. 내정자가 있으면 차라리 서류에서 떨어뜨려주시면 안되나요? 그 면접을 가기 위해 놓친 수많은 공고들이 너무 아쉽습니다. 제 선택이긴 하지만 일말의 희망을 품고 면접준비한 제모습이 너무 우습고 하찮아보여요.
복지일 제대로 시작도 못해봤는데 복지조직에 회의감이 들고 누구보다 평등하고 공정해야 하며 낮은 곳을 바라봐야할 사람들이 이래도 되는건가요?

내정자가 있는 면접에서 한마디라도 더 뱉어보려는 제 노력들이 너무너무 부끄럽고 한심스럽습니다. 한두번도 아니고 계속 반복되니까 너무회의감들고 내가 왜 사회복지를 꿈꾸게 되었는지도 모두 잊은거 같아요.

제가 자존감이 낮고 용기가 없어서 이러는 건가요? 아님 이게 정상인가요? 복지한다는 애가 이런걸로 투정부리는건 사치인건가요??? 그냥 다 포기하고 작은 회사사무실에서 서류작업하는 인생이 더 낫겠단 생각까지 들어요. 멘탈이 다 부서져서 말이 좀 거칠게 들릴 수도 있는데.. 욕을 해주셔도 좋고 이런마음가짐이면 그냥 떠나라고 하셔도 좋고 .. 위로도 응원도 좋으니 고민 함께 나눠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다른분들의 의견이 궁금해서요..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선생님들은 좋은 일만 있으시길 바라요.
 모바일에서 작성되었습니다.
공유하기
작성자

보○○

등록일
2021-01-14 10:54
조회수
914

댓글 11

봄날의동화

내정자가 있나 없나는 면접자 입장에선 모릅니다. 그러니 선생님은 그저 그 순간 최선을 다하면 되는거에요 어차피 면접보는거 내정자가 있던 없던 그 시간만큼은 최선을 다하시면 됩니다. 그리고 입사하려는 분야가 종복이신건가요? 종복의 경우에는 아시다시피 경쟁률도 쎄고 티오도 잘 안납니다. 저도 대학졸업하고 종복에 가고 싶었지만 쉬운일이 아니었고 우선 경력이라도 쌓고 업무를 배워보자라는 생각으로 개인이 설립한 노인주간보호센터부터 시작해서 장애인자립생활센터, 장애인주간보호센터 등등 소규모 기관부터 시작했어요. 복지관 말고도 이런 개인 센터는 처우는 열악할지 몰라도 정말 서비스가 필요한 대상자들이 많이있고 업무도 나름 괜찮게 잘 배웠습니다. 아직 젊으신것 같은데 복지관 이외에 다른 분야로도 눈을 돌려보면 좋을 것 같아요
2021-01-21 11:36

RDJ

준비하신만큼 잘 되시길 바래요!
2021-01-20 19:33

gunha12

아직 선생님의 색을 찾아내지 못한 기관이 있을 수도 있습니다. 내정자가 있는 곳이어도 선생님의 색과 생각들을 잘 드러낼 수 있다면 뽑힐 수 있을 거에요. 포기하지 마시고 더 준비해서 꼭 화이팅입니다!
2021-01-19 15:52

마지막바램처럼

내정자 있는곳은 그냥 신경쓰지않으셔도됩니다. 대부분의 시설이 그렇기도하지만.. 내정자 일부러 안뽑는곳도 많구요..
너무 걱정하지마시길바랍니다.. 열심히 준비하신만큼 잘 되실겁니다.. 힘내세요...
2021-01-19 10:01

김영산

선생님께 정말 좋은 곳이 나타나려고 아직인가봐요. 그리고 내정자가 있는 곳이면 그런 곳은 오히려 선생님이 걷어 차줬다고 생각해주세요. 조직 문화도 내정자들 위주로 돌아가기 마련이니깐요..(참...) 선생님 정말 열심히 살고 계시고 지금 잘하고 계십니다. 끝내 사복이 아닌 다른 길로 가신다고 해도 분명 빛을 볼 분이라고 생각합니다. 게시글에 몇자 적어주신거로 사람을 쉽게 판단할 수는 없겠지만, 읽으면서 저는 일단 선생님이 열심히 사셨구나 싶은게 느껴졌거든요. 응원합니다. 파이팅.
2021-01-17 23:10

샤니

꼭 시설만이 답은 아닙니다. 하시면서 공무원도, 관련 재단법인, 공단쪽도 길이 될 수 있으니 너무 길을 막고 생각하시지 마세요~^^
2021-01-15 10:44

wlrp8338

내정 아닌경우도 많습니다. 일부 진짜 알음알음 해서 들어오는 경우도 있긴합니다만...쌤에게 맞는 좋은곳이 꼭 나타날 것이라고 믿습니다.
2021-01-15 08:50

ptpt

기운내세요~~!!
2021-01-15 03:57

노인재가복지

내정자가 있는 경우에는 정말 힘듭니다...

본인의 노력에 많은 박수를 보내드립니다... 부디 포기하지 마시고, 끝까지 노력해서 잘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화이팅입니다!!
2021-01-14 15:13

장애인사회복지사

우선 글쓰신 분에 열정과 준비, 노력에 대해서 현장에서 일하는 선배로써 부끄럽고 죄송한 마음이 드네요. 정말 열심히 하시고 있는거 같네요. 글을 읽으면서 스스로 반성하게 됩니다.

우선 내정자의 경우는
-임원 가족 및 친지
-소속 종교 관계자 또는 종교인
-학연 지연
-계약직 직원에서 정규직 전환시
-그 외 법인이나 권력에 의한 낙하산
정도가 있겠네요. 정확하게 보셔야 할 점은 이렇게 취업한 사람이 많은지입니다.

현장에서 일하고 있는 사회복지사들이 모두 내정자로 들어오거나, 노력없이 취업하지는 않았다는 겁니다. 저는 학점은행제로 사회복지를 시작했으며, 운동을 전공했습니다. 그렇지만 전
장애인거주시설부터 취업을 시작해 1급 취득, 석사학위 취득, 그 외 사회복지업무에 필요한 자격증 공부(컴퓨터 활용, 요양보호사 등)를 하면서 더 좋은곳에 이직하기를 희망하면서 하루도 빠짐없이 자기개발에 힘썼고, 좋은 곳으로 이직도 하였습니다.

자랑하려는 것이 아닙니다.

스스로 가치를 낮게 보고 주변 환경을 탓하며, 할 수 있는 것을 포기하지 말라는 것입니다.

부끄럽고 한심스럽다고 말하지만 사회복지사로 일하면서 더 부끄러운일, 힘든일이 많을 것입니다. 충분히 고민하고 나를 직면할 수 있는 좋은 시점에 좋은 시간 같습니다.

마지막으로 저는 글쓰신 분과 같은 마인드를 가진 분들이 사회복지현장에서 일하길 바라고 응원합니다.
힘내세요.
2021-01-14 12:23

더럽다이가

내정자는 항상 지치게 만들죠ㅜㅜ 저는 심지어 면접시간에 지각한 사람이 그 기관에서 일하는 모습도 보였습니다. 같은 시간대에 인사를 나누고 했던 사람들은 다 떨어지고...사실 내정자가 있다면 그것은 위법입니다(특별한 몇몇 경우제외). 그렇다보니 기간 내부에서 내정자가 있어도 공고를 내고 면접을 보고 하지요. 또 저 같은 경우에는 우리나라에서 손가락에 꼽히는 대도시임에도 불구하고 이력서를 받고 이력서에 복지관련 기관 경험이나 봉사활동경험이 있으며 한다리 건너면 바로 다 알드라구요^^;; 그만큼 좁아요...사회복지라는 곳이...저도 지금 기관에 취업하기까지 복지관련시설에 이력서도 엄청 넣고 면접도 엄청봤습니다. 농담아니고 최소 면접만 10곳은 봤습니다(물론 이력서는 더 넣어겠죠). 사회복지사가 꿈이라면 포기하지마시고 나중에 우리같은 사람이 중간관리자가 되면 그 때 젊은 친구들이 내정자로 인해 스트레스 받지 않는 사회복지계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요.
2021-01-14 11:31
자유게시판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6003노인주간보호센터 메뉴얼/ 운영지침 ? 새글씨앗1ddbb03-0507
6002노인맞춤돌봄서비스 질문이요! 새글2씨앗1몽끼리03-05027
6001코로나로인해 다들 고생이 많으십니다 새글2기관일반씨드센터03-05020
6000일교차가심합니다 새글1씨앗4훈남막내03-0506
5999퇴근하고 싶네요ㅠㅠㅠ 새글4씨앗2투다리스머프03-05051
5998아침에 차 한 잔 새글3입새1jupiter03-05030
5997퇴사 후 생활 새글6씨앗4화이탱탱탱03-05091
5996차 샀어요~ 새글14새싹2애링애리03-043219
5995첫번째 면접 보고 결과가 나왔어요 새글15씨앗2고숨토치03-031233
5994아래 팀원의 '알고 있어요' 어찌 생각하시나요? 새글5입새1해피해피우먼03-030199
5993'정말 힘드셨지요?' 새글3입새1jupiter03-03183
5992면접 또 떨어졌네요 ㅠㅠ 새글11씨앗2루나스마일03-021246
59913월과 함께 새로운 업무를 시작하네요 ^^ 새글7씨앗125니03-021121
59901급 결과까지 얼마 남지 않았네요 새글5씨앗5두뚜뚠03-024146
5989오랜만입니다. 새글1기관일반석보02-260114
5988지역사회 자원연계활동일지 서식 알려주세요씨앗1조효사02-250131
5987의료기간 정보는 어떻게 보나요?3씨앗1조효사02-250160
5986좋은 정보 감사해요씨앗1조효사02-250107
5985관심분야vs현실20씨앗4룡뇽02-252369
5984선배님들 저 내일 면접보러가유 ㅎㅎ18씨앗2고숨토치02-240442
5983사회복지1급 7씨앗2김기리김김02-240327
5982사회복지시설 식대 비과세???4씨앗3사례관리가뭔가요02-240253
5981실습지도자입니다. 지도자 댓글 관련 질문드려요.^^3씨앗4공부안하는어른02-240247
5980댓글 권한 제한4입새3조르바02-240159
5979출석댓글 권한이 없다고나오네요..1새싹1복지만두02-241150
5978요양원과 종합복지관, 고민이네요10씨앗1서공주02-240452
5977요즘 코로나 때문에 실습을 나가기도 어렵네요.1씨앗1밝은태양02-240186
5976신입 부서이동 요청하면5씨앗1dlftksqkek02-220326
5975언제 가장 행복했습니까?입새1jupiter02-220186
5974서울 지역 장애인 자립 지원센터면 급여가 얼마나 될까요?2씨앗1가가님02-210252

  • 안경수리전문점 제이테크